세계 최초의 Taekyo(태교)를 연구하는 단체인 대한태교연구회에서는 올바른 태교와 출산을 위한

'임신부 가족선언 5계명'을 발표하여, 임신부뿐 아니라 그 가족들도 태교를 함께 해야 한다는

입장을 발표했습니다.
1 임신부를 위한 따스한 가정환경을 만듭니다

임신부를 여왕처럼 대우하면 태어나는 아이는 공주님 또는 왕자님의 품격을 가지고 자라납니다.

임신부에게 스트레스를 주지 않습니다.

특히'아들 딸 스트레스'는 금물입니다.
2 임신부를 돕는 것은 태아를 돕는 것입니다

조용한 환경과 담배 연기 없는 깨끗한 공기를 만듭니다.

임신부 옆에서 큰 소리로 떠들면 아기에게 산소처럼 중요한 자궁 속 양수가 줄어듭니다.

큰 소음에는 태아가 잠시 호흡을 멈춘다는 연구결과도 있습니다.

또 임신부가 영양이 풍부한 좋은 음식들을 먹도록 해줍니다.
3 임신부를 사랑으로 이해하며 태교에 동참합니다

아기가 가족들의 사랑스런 목소리를 기억하고 세상에 나올 수 있도록

아기가 살아갈 세상소식을 나즈막한 목소리로 들려줍니다.
4 모든 일에서 임신부의 안전이 최우선입니다

임신부 몸의 사소한 충격이 태아에게는 지진 같은 충격으로 전달될 수 있습니다.

임신부에게 힘든 일을 맡기지 말고, 모든 가정환경을 임신부가 안전하도록 꾸며줍니다.

임신부의 약 20%가 유산이나 조산을 경험합니다는 점을 유념해야 합니다.
5 분만은 가족이 함께 하는 축제입니다.

남편과 가족들이 분만과정에 참여하면 새 생명에 대한 경외감을 함께 나눌 수 있습니다.